케이윌, 21일 소극장 콘서트 ′이대로′ 포문

케이윌이 소극장 콘서트 <이대로>의 포문을 연다.

케이윌은 21일부터 오는 9월 1일까지 서울 이화여자대학교 삼성홀에서 소극장 콘서트 <이대로>를 개최한다. 2주간 8회의 공연을 모두 매진시키며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한 몸에 받은 이번 콘서트의 기대 포인트 세 가지를 짚어봤다.

먼저 이번 콘서트는 케이윌이 4년 만에 선보이는 소극장 공연이라는 점에서 뜻깊다. 

지난 2015년 개최됐던 <나가면 케고생이야> 소극장 콘서트 이후 <케대박>과 (더 케이윌)을 통해 전국을 누비며 투어 공연을 펼쳤던 케이윌은 이번 공연을 통해 이전과는 또 다른 느낌의 감동을 선사할 계획이다. 특히 관객과 가깝게 소통하며 음악적인 교감을 이뤄낼 수 있는 공연장인 소극장을 십분 활용, 팬들과 자유롭게 호흡할 것으로 한층 기대를 모은다.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했던 음원 강자 케이윌의 숨은 명곡 찾기도 공연장을 찾는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앞서 케이윌은 2007년 '왼쪽가슴'으로 데뷔한 이래 '눈물이 뚝뚝', '그립고 그립고 그립다', '니가 필요해', '이러지마 제발', 'Love Blossom', '오늘부터 1일', '그땐 그댄' 등을 발표하며 '믿고 듣는 가수' 대열에 합류했다. 음원 차트 1위를 휩쓴 곡으로 세트 리스트를 가득 채울 정도로 다양한 히트곡을 보유한 케이윌은 이번 공연 <이대로>에서 그 밖의 숨겨졌던 명곡을 함께 꺼내 더욱 색다른 무대를 꾸민다. 그 어디에서도 쉽게 보지 못한 케이윌의 히든 명곡 무대는 관객들에게 케이윌의 숨겨진 진면모를 드러낼 수 있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매진 신화를 기록하는 명불허전 공연계 강자라는 점 역시 기대 포인트다. 

케이윌은 전국투어 공연부터 소극장 형태의 공연까지 모두 매진시키며 콘서트 대흥행을 기록하는 공연계의 강자로 그 위상을 펼치고 있다. 뿐만 아니라 폭발적인 가창력과 관객들을 매료시키는 무대 매너는 '명품 보컬리스트'의 저력을 보여주기도 했다. 이를 바탕으로 이번 공연인 <이대로>에서는 그만의 독보적인 음악 세계를 마음껏 펼친다.

'믿고 듣는 케이윌'로서 음악과 공연계를 넘나들며 화려한 활동을 거듭하고 있는 케이윌이 오늘부터 펼칠 2주간의 소극장 콘서트 <이대로>에서는 어떤 음악적 매력을 드러내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케이윌은 21일부터 9월 1일까지 수, 금, 토, 일 2주간 서울 이화여자대학교 삼성홀에서 2019년 소극장 콘서트 <이대로>를 개최한다.

가온차트(press@k-mca.or.kr)

가온차트 ㅣ 2019-08-21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한국저작권보호원             가온차트 매니지먼트